컨텐츠 바로가기[Skip to contents]
left menu top image left menu
 
동이름유래
중앙동은 조선시대에 안산군 잉화면 고잔리로 칭했다가 1914년 시흥군 군자면 고잔리로 개칭되었다.

자연취락으로 너머고잔, 당골, 마실, 태봉 등이 있고 마실은 매화꽃이 떨어지는 형국이므로 마실이라 칭하였는데 물맛이 특이하고
명당이라 하여 예로부터 전국각처의 지관들이 모여 들었다.

특히 장차 큰 대궐이 들어선다고 예언이 자자했던 곳으로 지금의 신도시가 되면서 현재 안산시청이 위치하고 있다.